WCC 고발운동본부

특별 WCC 반대 대책 위원회

특별 WCC 반대 대책 위원회

WCC를 고발한다.

       
 
You Tube  
       
작성일 2014-09-27 (토) 20:36
   
“ 기하성 여의도측 "WCC 부산총회 오해 소지 씻고 성공적으로 치러져야" ”

아래에서 보듯이 WCC 총회를 적극적으로 지지하며 참여하였던 이영훈 목사가 한기총 총회장이 되었다.

한기총의 정체는 무엇인가? 

 


기하성 여의도측, 이영훈 총회장 재선출…교단 통합 위해 대화 계속할 것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여의도총회 측이 지난 4일 정기총회를 열고,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영훈 목사를 총회장으로 재선출했다.

기하성 여의도총회는 또, WCC 총회가 일부의 우려와 오해의 소지를 씻어내고 성공적으로 치러지길 희망하는 내용의 성명서를 채택했다.

이번 정기총회에는 이영훈 목사를 비롯해 부총회장 등 모든 임원 후보들이 단독 출마했으며, 헌법에 따라 임원들은 박수로 선출됐다.

이영훈 목사는 총회 개회예배 설교에서 성령 운동으로 순복음 교단이 하나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해 분열된 교단의 통합을 위해 계속 대화할 것임을 시사했다.

기하성 여의도 측은 이번 정기총회에서 WCC 부산총회의 성공 개최를 바라는 내용의 성명서를 공식 채택했다.

기하성 여의도 측은 성명서를 통해 "성령의 역사를 강조하는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는 종교 다원주의와 종교 혼합주의를 거부하고 공산주의도 어떤 모습으로든 인정할 수 없다"고 밝히면서 WCC가 한국교회의 우려를 불식시켜줄 것을 당부했다.

그러면서 "WCC 부산총회 유치에 기여한 조용기 목사의 뜻을 따라 부산총회가 일부의 우려와 오해의 소지를 말끔히 씻어내고 성공적으로 치러지길 희망한다"고 강조했다.

기하성 여의도 측은 CBS가 제작한 ''WCC에 대한 오해와 진실'' DVD를 총회에 참석한 총대들에게 배포하기도 했다.

한편, 보수적 성향의 교회 연합 기관이 한기총과 한교연으로 갈라진 이후 한기총에만 가입해 있던 기하성 여의도 측은 이번 정기총회에서 두 기관의 연합에 힘을 실어주는 조건으로 한교연에도 가입하기로 결의했다.
 
   
윗글 WCC총회, 기도로 힘 모으자
아래글 뉴욕의 대표적인 리버사이드교회에서의 진진스님의 법회

Copyright 2013-2019 by KCCCD., All right reserved.

Tel : 1588-0342, e-mail : admin@accusation.kr